아둘람 | 2013.11.23 01:16 | 조회 567 | 공감 1 | 비공감 0

<부부란 노을을 함께 바라보는 것이다>

을숙도의 저녁노을은 목포 유달산의 서해바다 노을과 함께 전국적 비경인데

요즈음은 공해로 인해 그 대장관을 만나기가 쉽지 않겠지요?

공감 비공감
한줄의견 0개
입력상자 늘리기

비밀번호 확인

댓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댓글리스트
이름 조회 공감 날짜
을숙도유감 아둘람 568 1 11.23 01:16
댓글쓰기 - 타인을 비방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이름) (비번)
(제목)
비밀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