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은 시인의 사회와 산 詩의 사회주의- 미래는 당나귀를 타고 온다

아둘람 | 2018.05.13 15:45 | 조회 47


序)고도우는 모든것이 끝난후의,
철지난 바닷가처럼 더디게 온다.



가난한 내가
아름다운 나타샤를 사랑해서
오늘 밤은 푹푹 눈이 내린다

나타샤를 사랑은 하고
눈은 푹푹 날리고
나는 혼자 쓸쓸히 앉어 소주를 마신다
소주를 마시며 생각한다
나타샤와 나는
눈이 푹푹 쌓이는 밤 흰 당나귀 타고
산골로 가자 출출히 우는 깊은 산골로 가 마가리에 살자

눈은 푹푹 나리고
나는 나타샤를 생각하고
나타샤가 아니 올 리 없다
언제 벌써 내 속에 고조곤히 와 이야기한다
산골로 가는 것은 세상한테 지는 것이 아니다
세상 같은 건 더러워 버리는 것이다

눈은 푹푹 나리고
아름다운 나타샤는 나를 사랑하고
어데서 흰 당나귀도 오늘 밤이 좋아서 응앙응앙 울을 것이다

 

 

백석/ 나와 나타샤와 흰당나귀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55개(1/3페이지)
회원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5 침펜지는 사회적 동물이다 - 의처증연구5 new 아둘람 3 2018.05.25 14:38
54 미국의 베트남전 트라우마는 존중되어야 한다 new 아둘람 2 2018.05.25 14:24
53 한곳에 정체되어 있는 것이 가장 나쁜 것이다 new 아둘람 2 2018.05.25 14:14
52 실체는 무색무취한,에너지 제로의 빛이다 아둘람 9 2018.05.24 11:10
51 개,돼지,그리고 벌레로 분류되는 국민 - 프란츠 카프카,변신 아둘람 11 2018.05.23 11:07
50 한국기독교의 물적토대가 빈약한 이유 아둘람 12 2018.05.23 11:01
49 부수적인 것이 본질적인 것이다 아둘람 12 2018.05.23 10:59
48 사랑이라는 가면을 쓴 악마 - 의처증연구4 아둘람 9 2018.05.23 10:58
47 댓글부대라는 자기착시를 위한 사이버소시민들 아둘람 9 2018.05.23 10:56
46 할리우드의 새로운 트랜드,옐로우 호러 - 엑스맨 아포칼립소 아둘람 9 2018.05.21 16:59
45 카탈루냐에서 룩셈부르크로 가는 길 아둘람 10 2018.05.21 15:55
44 한국불교,길이 없다 아둘람 8 2018.05.21 15:54
43 지방정치인가? 지방자치인가? 아둘람 40 2018.05.18 09:53
42 정도전의 도담삼봉과 함안군 칠서면 아둘람 45 2018.05.18 09:43
41 내 아내의 모든 것을 가져라 - 의처증연구3 아둘람 43 2018.05.17 09:26
40 돌아가는 사람은 떠난 적이 없다 아둘람 44 2018.05.16 10:21
39 '無'의 평화가 자치다 아둘람 61 2018.05.15 16:29
38 왕의 남자,왕의 무당,왕의 불교 - 영화 '곡성' 아둘람 46 2018.05.15 08:58
37 한국판 맥베드,공무도하가 - 의처증연구 2 아둘람 50 2018.05.15 08:55
36 문명종말은 과도한 의심이 부른다 -메릴 스트맆의 '다우트' 아둘람 48 2018.05.14 13:28
위로